2022.05.28 (토)

  • 맑음속초32.1℃
  • 맑음29.4℃
  • 맑음철원28.0℃
  • 맑음동두천27.8℃
  • 맑음파주25.6℃
  • 맑음대관령24.2℃
  • 맑음백령도20.3℃
  • 구름조금북강릉31.7℃
  • 맑음강릉32.0℃
  • 맑음동해31.7℃
  • 맑음서울28.4℃
  • 맑음인천22.5℃
  • 맑음원주29.1℃
  • 맑음울릉도29.2℃
  • 맑음수원27.8℃
  • 맑음영월27.6℃
  • 맑음충주29.0℃
  • 맑음서산24.0℃
  • 구름조금울진32.3℃
  • 구름많음청주29.1℃
  • 맑음대전29.5℃
  • 구름많음추풍령28.4℃
  • 구름조금안동29.0℃
  • 구름많음상주30.0℃
  • 구름많음포항32.1℃
  • 구름많음군산26.8℃
  • 구름많음대구32.5℃
  • 구름많음전주28.0℃
  • 구름많음울산31.0℃
  • 구름많음창원25.6℃
  • 구름많음광주28.9℃
  • 구름많음부산24.1℃
  • 구름많음통영23.9℃
  • 흐림목포24.0℃
  • 구름많음여수23.2℃
  • 안개흑산도19.0℃
  • 흐림완도24.1℃
  • 구름많음고창28.3℃
  • 구름많음순천28.4℃
  • 구름많음홍성(예)25.9℃
  • 구름조금28.9℃
  • 흐림제주23.4℃
  • 흐림고산20.6℃
  • 흐림성산26.2℃
  • 흐림서귀포21.5℃
  • 구름많음진주28.5℃
  • 맑음강화23.0℃
  • 맑음양평29.6℃
  • 맑음이천29.3℃
  • 맑음인제28.1℃
  • 맑음홍천29.7℃
  • 맑음태백26.1℃
  • 맑음정선군29.5℃
  • 맑음제천27.1℃
  • 구름많음보은27.8℃
  • 맑음천안28.5℃
  • 구름조금보령25.4℃
  • 구름조금부여27.4℃
  • 구름많음금산27.8℃
  • 구름조금28.6℃
  • 구름많음부안28.6℃
  • 구름조금임실28.4℃
  • 구름조금정읍29.0℃
  • 구름많음남원29.4℃
  • 구름많음장수27.2℃
  • 구름조금고창군28.8℃
  • 구름많음영광군27.6℃
  • 구름많음김해시28.8℃
  • 구름많음순창군29.2℃
  • 구름많음북창원28.2℃
  • 흐림양산시28.1℃
  • 구름많음보성군27.8℃
  • 구름많음강진군26.8℃
  • 흐림장흥27.4℃
  • 흐림해남24.2℃
  • 흐림고흥25.6℃
  • 구름많음의령군31.4℃
  • 구름많음함양군29.7℃
  • 구름많음광양시28.5℃
  • 구름많음진도군23.3℃
  • 맑음봉화27.0℃
  • 맑음영주29.5℃
  • 구름많음문경28.4℃
  • 구름많음청송군29.1℃
  • 구름많음영덕30.1℃
  • 구름많음의성30.0℃
  • 구름많음구미31.3℃
  • 구름많음영천31.0℃
  • 구름많음경주시33.3℃
  • 구름많음거창29.6℃
  • 구름많음합천31.1℃
  • 구름많음밀양31.6℃
  • 구름많음산청30.3℃
  • 구름많음거제24.6℃
  • 구름많음남해26.7℃
기상청 제공
청년예술가, 동대문구 공간과 역사 재해석하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청년예술가, 동대문구 공간과 역사 재해석하다

- 동대문문화재단, 12월 1~6일 도시문화LAB 프로젝트 전시회 개최…4일 낭독극·상영회 시연
- 청년예술인들 선농단, 청량리 부흥주택 등 공간, 역사 탐색 후 문화적 재해석…5개의 작품 전시

[크기변환]안내 포스터.jpg

 

[더코리아-서울 동대문구] 동대문문화재단(대표이사 구본호)은 12월 1일부터 6일까지 13시~20시 동대문구 용두동에 위치한 문화공간 삼육빌딩에서 도시문화LAB [IN:동대문 업글인간] 전시회를 개최한다.

동대문문화재단은 청년예술인의 창작역량을 개발하고 예술 활동의 지역 연계 및 확장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시, 서울문화재단의 공모사업으로 도시문화LAB [IN:동대문 업글인간] 사업을 운영해왔다.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7월 ‘경계 허물기, 성장, 도시 재해석’이라는 주제아래 청년예술인 5인을 선정해 동대문구의 문화, 역사, 공간 등 지역 탐색 과정과 전문가 컨설팅을 지원하고, 청년예술가들이 동대

 

문구를 문화적으로 재해석하는 지역문화, 예술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청년예술인들은 프로젝트를 통해 선농단, 전농동 부군당, 청량리 부흥주택 등 동대문구의 주요 장소를 탐색하며 동대문구가 흘러온 시간과 공간, 경계와 벽 등 ‘문’을 중심으로 다층적인 해석을 담아 작품을 준비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청년예술인들이 준비한 5개의 작품▲우리나라 최초 계획 주거단지 홍릉주택과 청량리6구역 일대 거주민과 함께 희망을 이야기하는 김민혜의 <청량리 6구역_홍릉지구 대파분양공고> ▲동대문구의 전통적인 마을 신앙이 전승된 여섯 당제의 이야기를 현대식으로 풀어낸 황현주의 <여섯제등 (Six Ritual Light)> ▲동대문구의 전농동 부군과 제기동 선농단, 정릉천 세 장소에서 동대문구의 특징을 찾아낸 김나경의 <삼라만상> ▲부흥주택, 풍물시장, 민들레 영토 3곳의 공간을 오디오 드라마로 재현한 한수정의 <여전히, 여기서> ▲벽이라는 부정의 이미지를 긍정의 새로운 이미지로 탈바꿈시키려는 이관헌의 <벽>이 전시된다. 전시와 함께 12월 4일 17시~19시에는 낭독극과 상영회도 준비되어 있다.

 

전시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내용은 동대문문화재단 누리집(www.ddmac.or.kr)이나 전화(02-3295-5560)로 확인할 수 있다.

유덕열 동대문문화재단이사장(동대문구청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서 청년예술인이 동대문구와 인연을 맺고 지속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앞으로 새로운 지역문화 활동들이 더욱 활발해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