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8 (월)

  • 구름많음속초6.2℃
  • 맑음6.1℃
  • 맑음철원6.2℃
  • 맑음동두천7.4℃
  • 맑음파주7.0℃
  • 맑음대관령3.4℃
  • 맑음백령도6.4℃
  • 맑음북강릉5.9℃
  • 구름조금강릉8.5℃
  • 구름조금동해6.9℃
  • 맑음서울8.8℃
  • 연무인천6.4℃
  • 맑음원주7.8℃
  • 구름많음울릉도5.5℃
  • 박무수원7.2℃
  • 맑음영월7.6℃
  • 맑음충주6.8℃
  • 구름조금서산7.4℃
  • 흐림울진8.9℃
  • 박무청주7.0℃
  • 연무대전9.8℃
  • 맑음추풍령8.7℃
  • 맑음안동8.8℃
  • 맑음상주6.6℃
  • 구름조금포항9.8℃
  • 구름조금군산8.3℃
  • 맑음대구8.6℃
  • 박무전주8.3℃
  • 구름많음울산9.9℃
  • 연무창원9.8℃
  • 연무광주9.1℃
  • 구름조금부산12.7℃
  • 맑음통영10.9℃
  • 박무목포7.9℃
  • 맑음여수9.7℃
  • 구름조금흑산도8.2℃
  • 맑음완도9.8℃
  • 맑음고창8.8℃
  • 맑음순천10.5℃
  • 맑음홍성(예)7.4℃
  • 박무제주10.4℃
  • 구름많음고산9.8℃
  • 구름많음성산11.5℃
  • 박무서귀포12.0℃
  • 맑음진주10.4℃
  • 맑음강화8.3℃
  • 맑음양평8.1℃
  • 맑음이천7.3℃
  • 맑음인제6.4℃
  • 맑음홍천6.6℃
  • 맑음태백5.9℃
  • 맑음정선군6.5℃
  • 맑음제천8.1℃
  • 맑음보은7.8℃
  • 구름조금천안8.2℃
  • 맑음보령7.7℃
  • 맑음부여8.1℃
  • 구름많음금산5.6℃
  • 맑음7.5℃
  • 구름많음부안8.7℃
  • 맑음임실8.5℃
  • 구름많음정읍8.0℃
  • 맑음남원7.5℃
  • 맑음장수8.3℃
  • 맑음고창군8.3℃
  • 맑음영광군8.6℃
  • 맑음김해시10.4℃
  • 맑음순창군10.1℃
  • 맑음북창원11.5℃
  • 구름조금양산시12.4℃
  • 맑음보성군11.3℃
  • 맑음강진군10.5℃
  • 맑음장흥10.1℃
  • 맑음해남8.9℃
  • 맑음고흥10.4℃
  • 맑음의령군10.6℃
  • 맑음함양군10.5℃
  • 맑음광양시11.3℃
  • 맑음진도군9.6℃
  • 맑음봉화7.8℃
  • 맑음영주8.5℃
  • 맑음문경7.6℃
  • 구름조금청송군9.4℃
  • 구름많음영덕10.1℃
  • 맑음의성9.3℃
  • 맑음구미9.7℃
  • 맑음영천10.4℃
  • 구름조금경주시9.3℃
  • 맑음거창9.1℃
  • 맑음합천9.8℃
  • 맑음밀양10.6℃
  • 맑음산청9.9℃
  • 맑음거제11.1℃
  • 맑음남해9.8℃
기상청 제공
美 언론도 반한 신안 퍼플섬(반월·박지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美 언론도 반한 신안 퍼플섬(반월·박지도)

cnn.jpg

 

폭스.jpg

 

20200823_안좌_퍼플교문브릿지관광객_015.JPG

 

[더코리아-전남 신안] 세계 최대 언론사 CNN이어 폭스뉴스도 신안의 “퍼플섬”을 주목하고 대대적으로 조명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8일 CNN은 “사진작가들의 꿈의 섬”이라고 반월도를 소개하면서 8장의 사진과 함께 “퍼플섬”의 여행 관련 소식을 전했다.

 

섬의 개관과 보랏빛 섬으로 재탈바꿈한 각 과정을 설명하고 CNN은 섬의 재단장에 대해 “위험하지만 아름다운 시도”라고 규정하고 최근 관광객 증가를 볼 때 그 시도가 성과가 있다고 평가했다.

 

CNN이어 폭스뉴스도 지난 19일(현지시간) “퍼플섬”의 독창성을 조명했다. 폭스뉴스는 “한국의 반월도는 퍼플섬으로 만든 후 더 많은 관광객을 끌어모으고 있다”는 제하의 기사를 “핫토픽”란에 올렸다.

 

“퍼플섬”이 코로나19로 국제여행이 제한되면서 수천명의 관람객이 몰리는 등 일일 여행지로 인스타그램의 인기를 끌고 있으며, 2015년도부터 보라색의 천국으로 시작되는 과정을 자세히 설명했다.

 

“퍼플섬”은 지난해 독일 최대 위성TV 방송 프로지벤(Prosieben)와 홍콩의 유명 여행 잡지 U magazine에도 자세히 소개된 바 있다.

 

신안군은 2007년 퍼플교부터 보라색을 주제로 주민들과 함께 “퍼플섬”을 조성해왔다.

 

20200521_안좌_퍼플교_반월도어린왕자_004.JPG

 

20200506_안좌_박지도_라벤더_043.JPG

 

섬에 자생하는 보라색 도라지 군락지와 꿀풀 등의 생태적 특성을 고려하여 보라색 섬으로 컨셉을 정하고 목교와 해안 산책로의 라벤더·자목련·수국, 마을 지붕, 작은 창고의 벽, 앞치마와 식기 및 커피잔까지 보라색으로 만들어 대한민국 최초 섬 자체를 컬러 이미지 메이킹에 성공한 사례로 볼 수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지난해에는“페이스북 팔로우 약 180만명을 거느리고 있는 홍콩 유명 여행잡지와 독일인들이 즐겨보는 TV 프로그램에 소개”가 되었는데, “세계 최대 미국 언론에서까지 보도되고 있어 퍼플섬(반월·박지도) 주민들의 노고가 빛을 보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 준비를 잘하겠다”고 말했다.

 

‘퍼플섬’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정한 “2021~2022년 한국인은 물론 한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꼭 가봐야 할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지 100선”에 선정되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