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맑음속초32.1℃
  • 맑음29.4℃
  • 맑음철원28.0℃
  • 맑음동두천27.8℃
  • 맑음파주25.6℃
  • 맑음대관령24.2℃
  • 맑음백령도20.3℃
  • 구름조금북강릉31.7℃
  • 맑음강릉32.0℃
  • 맑음동해31.7℃
  • 맑음서울28.4℃
  • 맑음인천22.5℃
  • 맑음원주29.1℃
  • 맑음울릉도29.2℃
  • 맑음수원27.8℃
  • 맑음영월27.6℃
  • 맑음충주29.0℃
  • 맑음서산24.0℃
  • 구름조금울진32.3℃
  • 구름많음청주29.1℃
  • 맑음대전29.5℃
  • 구름많음추풍령28.4℃
  • 구름조금안동29.0℃
  • 구름많음상주30.0℃
  • 구름많음포항32.1℃
  • 구름많음군산26.8℃
  • 구름많음대구32.5℃
  • 구름많음전주28.0℃
  • 구름많음울산31.0℃
  • 구름많음창원25.6℃
  • 구름많음광주28.9℃
  • 구름많음부산24.1℃
  • 구름많음통영23.9℃
  • 흐림목포24.0℃
  • 구름많음여수23.2℃
  • 안개흑산도19.0℃
  • 흐림완도24.1℃
  • 구름많음고창28.3℃
  • 구름많음순천28.4℃
  • 구름많음홍성(예)25.9℃
  • 구름조금28.9℃
  • 흐림제주23.4℃
  • 흐림고산20.6℃
  • 흐림성산26.2℃
  • 흐림서귀포21.5℃
  • 구름많음진주28.5℃
  • 맑음강화23.0℃
  • 맑음양평29.6℃
  • 맑음이천29.3℃
  • 맑음인제28.1℃
  • 맑음홍천29.7℃
  • 맑음태백26.1℃
  • 맑음정선군29.5℃
  • 맑음제천27.1℃
  • 구름많음보은27.8℃
  • 맑음천안28.5℃
  • 구름조금보령25.4℃
  • 구름조금부여27.4℃
  • 구름많음금산27.8℃
  • 구름조금28.6℃
  • 구름많음부안28.6℃
  • 구름조금임실28.4℃
  • 구름조금정읍29.0℃
  • 구름많음남원29.4℃
  • 구름많음장수27.2℃
  • 구름조금고창군28.8℃
  • 구름많음영광군27.6℃
  • 구름많음김해시28.8℃
  • 구름많음순창군29.2℃
  • 구름많음북창원28.2℃
  • 흐림양산시28.1℃
  • 구름많음보성군27.8℃
  • 구름많음강진군26.8℃
  • 흐림장흥27.4℃
  • 흐림해남24.2℃
  • 흐림고흥25.6℃
  • 구름많음의령군31.4℃
  • 구름많음함양군29.7℃
  • 구름많음광양시28.5℃
  • 구름많음진도군23.3℃
  • 맑음봉화27.0℃
  • 맑음영주29.5℃
  • 구름많음문경28.4℃
  • 구름많음청송군29.1℃
  • 구름많음영덕30.1℃
  • 구름많음의성30.0℃
  • 구름많음구미31.3℃
  • 구름많음영천31.0℃
  • 구름많음경주시33.3℃
  • 구름많음거창29.6℃
  • 구름많음합천31.1℃
  • 구름많음밀양31.6℃
  • 구름많음산청30.3℃
  • 구름많음거제24.6℃
  • 구름많음남해26.7℃
기상청 제공
노관규, 소병철의원의 ‘사실무근인 의혹’ 주장에 ‘공감능력상실’ 비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노관규, 소병철의원의 ‘사실무근인 의혹’ 주장에 ‘공감능력상실’ 비판

“노관규에게 더 이상 잔인한 주홍글씨를 새기지 말아주십시오.”
소병철 국회의원의 입장문에 대한 노관규의 입장문 발표

[더코리아-전남] 10일, 전남 순천시장에 무소속으로 출마한 노관규 예비후보가 소병철의원의 입장문에 대해 “공감능력이 상실” 됐다고 강한 불만을 표현했다.

 

“순천시민들께서 꾸짖으시면 제가 모두 인정하고 겸허히 받아들이고 엎드려 사죄하겠다.”는 노 후보는 모든 원인을 제공한 소병철 국회의원이 할 말은 아니라는 것이다.

 

9일 순천의 시민단체 연합인에서 논평을 통해 소병철 국회의원에게 공천과정의 문제점을 제기하고 사과와 쇄신을 요구한 바 있다. 이후 소의원이 바로 입장문을 내고 반박했다.

 

노 후보는 소 의원이 입장문을 내고 해명한 내용을 두고 “공감능력상실”이라고 표현한 것이다.

 

노 후보는 소 의원이 입장문을 통해 “그 동안 제기된 의혹들이 사실무근으로 드러났다”고 반박한 부분에 대해 “어떤 의혹들이 어떻게 사실무근으로 드러났다는 것이냐?”고 따져 물었다.

 

그러면서 노 후보는 시민여론조사 1등이었고 지난 대선과정에서 이재명 후보를 지척 거리에서 보좌했던 공로로 무벌점 특별 입당된 노관규 자신이 어떤 과정으로 공천에서 배제되었는지 다시 한 번 질의했다.

 

전남도당의 공천과정에서 노 후보가 배제된 것은 당헌과 당규에 어긋난다고 중앙당 재심위원회에서 확인했다고 전해진다.

 

그런데 어떠한 이유로 비상대책위원회에서 4인 전략지구를 지정할 수 있었는지 이것에 대한 소병철의원의 해명이 필요할 것으로 보여진다.

    

지난 2018 총선과정에서 순천의 해룡면 한곳을 떼어서 지역구 획정이 있었고 그 과정에서 순천지역구는 공중 분해돼, ‘순천광양곡성구례(갑)’이라는 지역민들의 가슴에 못을 박는 지역구 이름이 생겼고, 그곳에 민주당 전략공천으로 소 의원이 출마했다.

 

노 후보는 “저에게 “상습탈당, 분열과 갈라치기”라는 정말 억울한 주홍글씨를 어쩌면 그렇게도 잔인하게 새기실 수 있는 거냐?“며, 강한 불만을 표출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