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속초2.9℃
  • 흐림-0.6℃
  • 흐림철원-2.5℃
  • 흐림동두천-1.8℃
  • 흐림파주-2.3℃
  • 흐림대관령-3.0℃
  • 흐림춘천0.3℃
  • 구름많음백령도-2.2℃
  • 흐림북강릉4.1℃
  • 흐림강릉5.3℃
  • 구름많음동해5.3℃
  • 흐림서울-1.7℃
  • 흐림인천-2.6℃
  • 흐림원주0.1℃
  • 구름많음울릉도4.8℃
  • 흐림수원-1.7℃
  • 흐림영월1.9℃
  • 흐림충주0.2℃
  • 흐림서산-0.8℃
  • 흐림울진5.8℃
  • 흐림청주1.2℃
  • 흐림대전-0.2℃
  • 흐림추풍령-0.3℃
  • 흐림안동2.2℃
  • 흐림상주2.5℃
  • 흐림포항7.4℃
  • 흐림군산-0.2℃
  • 구름많음대구4.5℃
  • 흐림전주1.2℃
  • 구름많음울산6.8℃
  • 구름많음창원6.5℃
  • 흐림광주4.2℃
  • 구름많음부산8.7℃
  • 구름조금통영7.7℃
  • 구름많음목포2.3℃
  • 구름많음여수7.8℃
  • 흐림흑산도3.6℃
  • 구름많음완도6.7℃
  • 흐림고창1.7℃
  • 구름많음순천5.5℃
  • 흐림홍성(예)-0.5℃
  • 흐림0.4℃
  • 구름많음제주8.8℃
  • 흐림고산7.2℃
  • 흐림성산7.7℃
  • 흐림서귀포12.5℃
  • 흐림진주7.7℃
  • 흐림강화-2.6℃
  • 흐림양평-0.2℃
  • 흐림이천0.4℃
  • 흐림인제0.1℃
  • 흐림홍천0.2℃
  • 흐림태백-0.4℃
  • 흐림정선군1.6℃
  • 흐림제천-0.6℃
  • 흐림보은0.6℃
  • 흐림천안0.9℃
  • 흐림보령0.3℃
  • 흐림부여0.6℃
  • 흐림금산-0.1℃
  • 흐림-0.1℃
  • 흐림부안1.0℃
  • 흐림임실2.3℃
  • 흐림정읍0.5℃
  • 흐림남원4.0℃
  • 흐림장수1.2℃
  • 흐림고창군0.7℃
  • 흐림영광군1.8℃
  • 흐림김해시8.0℃
  • 흐림순창군3.1℃
  • 흐림북창원6.7℃
  • 구름많음양산시9.6℃
  • 구름많음보성군7.9℃
  • 구름많음강진군5.6℃
  • 흐림장흥6.1℃
  • 구름많음해남5.3℃
  • 구름많음고흥7.6℃
  • 구름많음의령군6.8℃
  • 흐림함양군6.8℃
  • 구름많음광양시9.1℃
  • 구름많음진도군3.5℃
  • 흐림봉화3.5℃
  • 흐림영주2.0℃
  • 흐림문경2.1℃
  • 흐림청송군2.9℃
  • 흐림영덕5.1℃
  • 흐림의성3.4℃
  • 흐림구미3.6℃
  • 흐림영천4.8℃
  • 흐림경주시6.9℃
  • 흐림거창4.6℃
  • 흐림합천5.9℃
  • 흐림밀양7.4℃
  • 구름많음산청7.0℃
  • 구름많음거제7.1℃
  • 구름많음남해7.9℃
기상청 제공
키움히어로즈, 2023 신인 선수 12명 전원과 계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키움히어로즈, 2023 신인 선수 12명 전원과 계약

643a9afd-1499-4d26-987a-c693a6766333.png

 

키움히어로즈(대표이사 위재민)가 2023 신인 선수 12명 전원과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

 

1라운드에서 지명한 김건희(원주고)와는 계약금 2억2천만원에 입단 계약을 마쳤다. 김건희는 강하고 정확한 송구력을 가진 포수일 뿐 아니라 140km 후반대의 빠른 공을 던지는 우완 파이어볼러로서의 재능도 가지고 있는 선수다.

 

계약을 마친 김건희는 "지명됐을 때는 실감이 나지 않았는데, 계약을 하니 실감도 나고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도 든다. 팀에 반드시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2라운드 전체 12번으로 지명한 김동헌(포수/충암고)은 1억5천만원, 16번 오상원(투수/선린인터넷고)은 1억1천만원에 각각 계약했다. 김동헌은 지난 4월 KIA타이거즈와 단행한 박동원의 트레이드로 확보한 2라운드 지명권으로 지명한 선수로 안정된 포수 수비와 장타력을 갖춘 유망주다. 오상원은 다양한 구종이 강점인 투수다.

 

3라운드에서 지명한 박윤성(투수/경남고)은 9천만원에 계약했다. 4라운드 이승원(내야수/덕수고)과 5라운드 송재선(외야수/한일장신대)은 각각 7천만원에 계약을 마쳤다. 6라운드 우승원(내야수/충암고)과 7라운드 박성빈(포수/대전고)도 각각 5천만원에 입단을 확정했다. 8라운드 이호열(내야수/라온고)와 9라운드 변헌성(포수/유신고)은 각각 4천만원에, 10라운드 안겸(포수/배재고)과 11라운드 서유신(내야수/원광대)은 각각 3천만원에 계약했다.

 

다음은 2023 신인 선수 계약 현황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