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4 (일)

  • 구름많음속초2.9℃
  • 흐림-0.6℃
  • 흐림철원-2.5℃
  • 흐림동두천-1.8℃
  • 흐림파주-2.3℃
  • 흐림대관령-3.0℃
  • 흐림춘천0.3℃
  • 구름많음백령도-2.2℃
  • 흐림북강릉4.1℃
  • 흐림강릉5.3℃
  • 구름많음동해5.3℃
  • 흐림서울-1.7℃
  • 흐림인천-2.6℃
  • 흐림원주0.1℃
  • 구름많음울릉도4.8℃
  • 흐림수원-1.7℃
  • 흐림영월1.9℃
  • 흐림충주0.2℃
  • 흐림서산-0.8℃
  • 흐림울진5.8℃
  • 흐림청주1.2℃
  • 흐림대전-0.2℃
  • 흐림추풍령-0.3℃
  • 흐림안동2.2℃
  • 흐림상주2.5℃
  • 흐림포항7.4℃
  • 흐림군산-0.2℃
  • 구름많음대구4.5℃
  • 흐림전주1.2℃
  • 구름많음울산6.8℃
  • 구름많음창원6.5℃
  • 흐림광주4.2℃
  • 구름많음부산8.7℃
  • 구름조금통영7.7℃
  • 구름많음목포2.3℃
  • 구름많음여수7.8℃
  • 흐림흑산도3.6℃
  • 구름많음완도6.7℃
  • 흐림고창1.7℃
  • 구름많음순천5.5℃
  • 흐림홍성(예)-0.5℃
  • 흐림0.4℃
  • 구름많음제주8.8℃
  • 흐림고산7.2℃
  • 흐림성산7.7℃
  • 흐림서귀포12.5℃
  • 흐림진주7.7℃
  • 흐림강화-2.6℃
  • 흐림양평-0.2℃
  • 흐림이천0.4℃
  • 흐림인제0.1℃
  • 흐림홍천0.2℃
  • 흐림태백-0.4℃
  • 흐림정선군1.6℃
  • 흐림제천-0.6℃
  • 흐림보은0.6℃
  • 흐림천안0.9℃
  • 흐림보령0.3℃
  • 흐림부여0.6℃
  • 흐림금산-0.1℃
  • 흐림-0.1℃
  • 흐림부안1.0℃
  • 흐림임실2.3℃
  • 흐림정읍0.5℃
  • 흐림남원4.0℃
  • 흐림장수1.2℃
  • 흐림고창군0.7℃
  • 흐림영광군1.8℃
  • 흐림김해시8.0℃
  • 흐림순창군3.1℃
  • 흐림북창원6.7℃
  • 구름많음양산시9.6℃
  • 구름많음보성군7.9℃
  • 구름많음강진군5.6℃
  • 흐림장흥6.1℃
  • 구름많음해남5.3℃
  • 구름많음고흥7.6℃
  • 구름많음의령군6.8℃
  • 흐림함양군6.8℃
  • 구름많음광양시9.1℃
  • 구름많음진도군3.5℃
  • 흐림봉화3.5℃
  • 흐림영주2.0℃
  • 흐림문경2.1℃
  • 흐림청송군2.9℃
  • 흐림영덕5.1℃
  • 흐림의성3.4℃
  • 흐림구미3.6℃
  • 흐림영천4.8℃
  • 흐림경주시6.9℃
  • 흐림거창4.6℃
  • 흐림합천5.9℃
  • 흐림밀양7.4℃
  • 구름많음산청7.0℃
  • 구름많음거제7.1℃
  • 구름많음남해7.9℃
기상청 제공
이태성母 박영혜 감독 ‘제75회 칸영화제‘ 진출 가능성↑...’미우새 게스트로 섭외 올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태성母 박영혜 감독 ‘제75회 칸영화제‘ 진출 가능성↑...’미우새 게스트로 섭외 올까?

이태성母 박영혜 감독 ‘제75회 칸영화제‘ 진출 가능성↑...’미우새 게스트로 섭외 올까.jpg
(사진출처:미운 우리 새끼 방송 컷)

[더코리아-연예] 배우 이태성의 어머니이자 SBS ‘미운 우리 새끼’ 에 2년반 가량 패널로 출연해 활약해 왔던 박영혜 신인 영화감독의 데뷔작 ‘짜장면 고맙습니다’ 가 내년 5월에 개최 되는 제75회 칸영화제‘ 에 진출 가능성이 상당히 높아졌다. 박영혜 감독은 신성훈 감독과 손을 잡고 ’짜장면 고맙습니다‘를 공동집필과 공동연출로 호흡을 마췄다.

 

신성훈 감독과 박영혜 감독의 데뷔작 ’짜장면 고맙습니다‘ 는 내년 5월에 개최되는 ’재75회 칸영화제‘ 출품해 초청받을 가능성이 상당히 높아졌다. ’짜장면 고맙습니다‘는 수 많은 나라에서 상당히 큰 호평을 얻고 있고 이 영향이 칸영화제 까지 전달 된 상황이다.

 

박영혜 감독은 최근에도 할리우드에 데뷔작 진출이 확정되면서 각광받고 있다. 이쯤 되면 박영혜 감독이 2년반 가량 활약해 왔던 SBS ‘미운 우리 새끼’에 게스트로 출연해야 되는 게 아니냐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박영혜 감독은 ‘미운 우리 새끼’ 에 마지막 녹화에서 ‘영화제작에 전념하고자 이 자리를 떠나게 됐다’ 고 말하고 하차 했다.

 

하차 하고 한 달 뒤 바로 할리우드에 진출하게 되는 영광을 안게 됐다. 이 뿐만이 아니다. ‘할라우드 블로버드 필름 페스티벌’ 에도 특별 초청작으로 선정됐고, ‘아시아웹어워즈’ 에도 수상자로 노미네이트가 되는 행운을 얻었다.

 

한편 박영혜 감독과 신성훈 감독은 오는 11월 ‘LA웹페스트’ 에 참석 하기 위해 11월2일날 LA로 떠날 예정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